RAD Studio XE2 정보 모음

No Comments

RSS 리더에서 건지는 RAD Studio XE2 관련 글 모음입니다..
발견되는데로 추가해 놓겠습니다… 여기 없는 좋은 글 아시는 분은 댓글로 알려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FireMonkey

LiveBindings

Target Platform

 

VCL

Etc

Delphi 2010 Handbook

No Comments

얼마전 출간된 유명 저자 Marco Cantu의 Delphi 2010 Handbook이 Delphi 2010/C++ Builder 2010/RAD Studio 2010 정품 사용자에 한해 엠바카데로 개발자 사이트에서 무료로 배포되기 시작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arco Cantu와 엠바카데로가 협력해서 그동안 새로운 버전이 출시될 때 마다 여러건의 훌륭한 문서들이 제공되었는데 이번에는 책 전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대신에 챕터 사이에 상용 콤포넌트 광고가 들어가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총 319 페이지로 이루어져 있고 주요 목차는 아래와 같습니다. 정품 사용자분들은 얼른 다운 받으러 고고씽~~~~
  • Chapter 1 : A Better IDE
  • Chapter 2 : The Debugger
  • Chapter 3 : Extended RTTI and Attributes
  • Chapter 4 : More on the Compiler and the RTL
  • Chapter 5 : The VCL and Windows 7
  • Chapter 6 : Touch and Gestures
  • Chapter 7 : Database Access and DataSnap
  • Chapter 8 : REST Web Services

일신우일신 – 2010년 3월 2일

No Comments

이 글은 김성동님의 2010년 3월 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일신우일신 – 2009년 12월 15일

No Comments

이 글은 김성동님의 2009년 12월 15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09 델파이 커뮤니티 연합 세미나

7 Comments

 얼마전 알려 드린대로 오늘 2009년 델파이 커뮤니티 연합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사전 등록을 하고 갔어야 하는데 어찌하다 보니 사전 등록을 못하고 현장 등록으로 참가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세미나에서도 세션 시작 전에 작년과 마찬가지로 Korea Delphi Award 시상식이 있었습니다.
영광스럽고 민망하게도 빵집 개발자 양병규님 그리고 아리따운 여성 한분(죄송합니다…ㅠㅠ 성함이 기억나지 않습니다.) 과 제가 수상자가 되어 Korea Delphi Award를 수상했습니다.
 처음 수상자로 선정되었다는 연락을 받고서는 허걱했습니다. 양병규님이야 워낙에 지명도가 있으신 분이고 또한 델마당 회장을 장기 역임하면서 많은 역할을 하신 분이라 공로상 수상에 절로 고개가 끄덕여 집니다만 저는 커뮤니티 활동도 그다지 활발하지 않고 국내 델피언들에게 많은 도움을 드린 것도 없는 것 같아서 말이죠…
 하지만 공로패외에 엄청난 부상이 있다는 말씀에 차마 뿌리칠 수가 없었습니다…^^ 왜냐하면 부상이 무려 $4,299 짜리 RAD Studio 2010 Architect Edition 였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로상 수상으로 RAD Studio 2010이 제 손에 들어 왔으니 지금까지 Delphi 6 Enterprise 로 개발하고 있는 AcroEdit를 이제 최신 버전으로 개발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유니코드 버전이라 마이그레이션하는게 만만치 않을 것 같긴 합니다만 시간날 때 조금씩 건드려 볼 까 생각 중 입니다.
 그리고 아래 사진이 공로패인데요… 상당히 무겁더군요… 양병규님의 수상 소감이 길어지면서 들고 서 있는게 꽤나 힘들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랜만에 참가하는 세미나라 마음은 여러분들 만나 뵙고 인사도 나누고 뒷풀이까지 참석해서 많은 얘기를 나누고 싶었습니다만 요즈음 제가 몸 상태가 좋지 않아서 오전 세션까지만 듣고 돌아왔습니다. 아쉽지만 다음 기회를 기다려야 겠습니다. 그리고 세미나 준비 하시느라 고생하신 각 동호회 운영진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그저 델파이가 좋아서 많은 사람들이 델파이란 개발툴을 알았으면 좋겠다 싶어서 실행했던 소심한 노력들이  이렇게 큰 상이 되어 돌아 왔으니 더욱 더 델파이를 알리고 모자란 지식이지만 나누는데 힘쓰도록 하겠습니다.
끝으로 델파이 파이팅!!!

Older Entries